아티스트 정보

김남제

김남제

공유하기
활동유형
남성/솔로
스타일
트로트
데뷔
2019년 / Desperado
아티스트 소개
2018년 평창 패럴림픽 알파인스키 국가대표팀 감독을 역임하기도 했던 휠체어 댄스 국가대표 선수 김남제씨(56세)가 본격적으로 가수로 데뷔했다. 

척수장애인 김남제씨는 장애인 스키계의 전설이다. 특전사를 마치고, 1989년 패러글라이딩 중 사고로 척수 장애를 갖게 된 그는 장애인스키를 접하며 1998년 한국선수로는 최초로 좌식 스키로 나가노 동계패럴림픽에 도전하기도 했었다.

이후에 2002년 솔트레이크 동계패럴림픽, 2006년 토리노 패럴림픽에서 감독생활을 했으며, 지난해 2018 평창 패럴림픽대회 알파인스키 국가대표 감독을 끝으로 체육계의 활동을 마무리 한 바 있다.

뛰어난 운동신경 이외에도 다방면에 재능이 있는 김 씨는 스키계를 떠난 이후 댄스스포츠에 도전하기도 했다. 2005년 처음 접한 이후, 2010년 첫 대회에 출전했으며, 2012년에는 세계대회에서 아시아 1등을, 2013년에는 세계선수권에서 아시아 최초로 세계 3등을 거머쥐는 성과를 내기도 했다. 

아티스트 이미지

  • 김남제
  • 김남제
  • 김남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