성냥팔이 소녀 (The Little Match Girl)

보고 싶다 어디 있을까
내 속마음 털어놓을 사람
그 많은 번호를 하나하나 넘기다
전화기를 내려놓아 

괜찮다는 건 거짓말 
별로 그렇지 않아 
하지만 웃죠 
다들 이 정돈 아플 테니까

사랑이 필요해요
메말라 자꾸 메말라 
맘이 꽁꽁 얼어
이불 밖이 무서워 
내 맘 좀 누가 내 맘 좀 
호호 불어 녹여줘 

그래 맞아 우리는 왠지
가깝지만 겉돌기만 해
내 서툰 기대가 멀어지게 할까 봐
어쩌면 겁이 나서

웃고 있지만 사실은
습관이 돼버린 일
어쩔 수 없죠
그냥 그런 거니까 

사랑이 필요해요 
메말라 자꾸 메말라
맘이 꽁꽁 얼어
이불 밖이 무서워 
내 맘 좀 누가 내 맘 좀 
호호 불어 녹여줘 

차가운 바람에 어느새
꺼질 듯한 내 마지막 온기가
사라지지 않게 손잡아 줄

누군가 필요해요
조금씩 아주 조금씩 
맘이 점점 녹아 
새장 속을 벗어나 
기댈 곳 내가 숨 쉴 곳 
사랑할 정말 사랑할 사람
앱에서 영상보기
상세보기
리뷰 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