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렇게 길 따라

김연지 2018.03.02 486
이렇게 길따라 한없이 걸으면
그댈 만날 것 같아서, 음
그림자 하나, 둘, 셋,
지워져 가도록 
걷다 보면 저 달을 만나

얼마나 더 기우는걸
또 차오르는걸
봐야 알 수 있는지
더 못할 것 같아 아무리 탓해도
어딜봐도 내겐 온통 아픈 길
 
가고싶은 곳도 가야만 할 곳도
어쩌면 영원히 알고 싶지 않아
이대로 길따라
아무도 모르는 곳에
닿을 때나 그제서야 부르려나

그대라고

오늘도 다가가 너에게 다가가
언젠가 내게 웃어주길
또 다시 하나 둘 셋
시간은 흘러도
말 못하고 웃을 수 밖에

얼마나 꿈 꿔 왔는지
그려 봤었는지
새겨버린 그리움
난 못 할것 같아 그 누구의 탓도
아무것도 하지 못한 나밖에
 
가고싶은 곳도 가야만 할 곳도
어쩌면 영원히 알고 싶지 않아
이대로 길따라
아무도 모르는 곳에
닿을 때나 그제서야 부르려나

이 길 따라 너를 따라 헤매는 나
앱에서 영상보기
상세보기
리뷰 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