비가와

경다솜 2018.06.25 113
너만 모르지 
니가 변했단 걸
이게 언제부터인지 
모를 거야

너는 모르지 아니, 
우리에겐 따뜻 이란 말도
지워졌지

Cafe에 앉아 있는데 
너는 날 두고
멍하니 천장만 바라보고
니 phone이 울리고 
넌 나를 보지 않고 또
다시 넌 멍하니
(Okay you are gone)

비가와 그래 
내 맘에도 비가
이게 눈물인지 
빗물인지도 모르게
비가와 더 차갑게
너를 잊지 못해 
떠도는 저 빛처럼

너를 미워하기 싫은데
날 외롭게 만드는 
니가 또 미워
너를 찾는 내가 
또 바보 같다 느끼지만
넌 여전히

Cafe에 앉아 있는데 
너는 날 두고
멍하니 천장만 바라보고
니 phone이 울리고 
넌 나를 보지 않고 또
다시 넌 멍하니

비가와 그래 
내 맘에도 비가
이게 눈물인지 
빗물인지도 모르게
비가와 더 차갑게
너를 잊지 못해 
떠도는 저 빛처럼

나도 모르게 
빗 속을 걸어 다녀 
널 찾아 헤메는 
나를 알아줘 
wanna hold you down

비가와 그래 
내 맘에도 비가
이게 눈물인지 
빗물인지도 모르게
비가와 더 차갑게
너를 잊지 못해 
떠도는 저 빛처럼
앱에서 영상보기
상세보기
리뷰 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