나는 너야

정승환 2020.03.13 1,216
조금은 이해할 수 있을 것 같아
조금도 이해할 수 없었다는 걸
그렇잖아
언제나 서로를 안다 말하지만
자신도 모르는 걸
나는 너야

날 꼭 안아줘
아주 잠시만이라도
살아 있단 걸 느끼게
함께 있어줘
지금처럼만
그저 곁에서 가만히 느낄 수 있게
너의 온기를

아무도 곁에 없다는 걸 느낄 때
하나가 될 수 없다는 걸 느낄 때
그렇잖아
아무리 애써 노력해도 우린 다
결국 혼자인 걸
나는 너야

날 꼭 안아줘
아주 잠시만이라도
살아 있단 걸 느끼게
함께 있어줘
지금처럼만
그저 곁에서 가만히 느낄 수 있게
나의 온기를

사라지지 않게
깨지 않는 꿈처럼
오래 머물고 싶어

여기 우리가 서 있어
끝없는 어둠 속에서
널 안으면 믿고 싶어져
서로의 품속에서 우리는 이렇게
살아있다고
오늘도
앱에서 영상보기
상세보기
리뷰 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