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프다 (Reminisce) (Teaser 1)

KUSH (쿠시) 2020.03.27 54
혼자가 익숙해진 나
어김없이 찾아온 밤
도시에 어둠이 밀려와
아름다운 그녀와 추억들이 밀려와

니가 좋아하던 나
기억이 깜깜해져가
마치 언제 그랬냐는 듯
아늑한 내 방은 차갑고 시린 공기만

담배를 싫어 했던 너
벌써 몇 갑째인지 나
가득찬 재떨이를 비워
한 개비를 더 물어 습관처럼 불을 붙여

그때는 사소해서 느끼지 못했었던
매일아침을 밝히던 너의 미소가 
너무나 그리워
그때는 당연해서 둘이 옆에 있는 거
손 꼭 잡고 있는 거 같은 침대에서 잠드는 거

그거 그거 그게 제일 그리워
그거 그거 제일 그리워
그땐 몰랐는데 난 아무것도 몰랐는데 난
그때로 돌아갈 순 없지만 
가슴이 미치도록 아프다

넌 가끔 화를 냈지만
결국 날 용서했잖아
이제 와 널 돌이켜 보면 
항상 내 옆에서 씁쓸한 그 미소가

그때는 사소해서 느끼지 못했었던
힘든 내 하루에 쉴 곳이 되던 니가 
너무나 그리워
그때는 당연해서 둘이 옆에 있는 거
손 꼭 잡고있는 거 같은 침대에서 눈뜨는 거

그거 그거 그게 제일 그리워
그거 그거 제일 그리워
그땐 몰랐는데 난 아무것도 몰랐는데 난
그때로 돌아갈 순 없지만 가슴이 
미치도록 아프다

혼자가 익숙해진 나
어김없이 찾아온 밤
도시에 어둠이 밀려와
아름다운 그녀와의 추억들이 밀려와
앱에서 영상보기
상세보기
리뷰 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