그대를 사랑합니다

박강성 2020.09.22 45
지워야하는데 잊어야하는데
마치 아무 일도 없듯이 묻어둬야 하나요
지울 수 없었던 잊을 수도 없었던
그 이름이 그 얼굴이 가슴에 사무쳐
 
이렇게 끝인가 이렇게 떠나야하나
이대로 내 곁에 머물러 줄 순 없는가
 
그댈 사랑합니다 그댈 사랑합니다
멀어지는 그 모습을 바라만 봐야 하나요
그대 울지말아요 그대 슬퍼말아요
세월 속에 한번쯤은 
다시 만날 날 있겠죠 우리
 
이렇게 끝인가 이렇게 떠나야하나
이대로 내 곁에 머물러 줄 순 없는가
 
그댈 사랑합니다 그댈 사랑합니다
멀어지는 그 모습을 바라만 봐야 하나요
그대 울지말아요 그대 슬퍼말아요
세월 속에 한번쯤은 
다시 만날 날 있겠죠 우리
앱에서 영상보기
상세보기
리뷰 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