부처님 오신 날에 만난 기독교 그녀

형돈이와 대준이 2021.05.18 2,299
봄의 끝자락 4월 초파일쯤 있었던 
우리의 이야기 

어떻게 우리 이리도 오래 만날 수 있었을까 
같은 성 같은 파도 친인척도 아닌데
뭐가 이리 어려운 건지

중앙선을 침범했니 자전거를 훔쳤니
우린 전과도 없어요 
헤어질 수도 사랑할 수도 없는 너와 나

어디가 극락인가 
어디가 천국인가
울 엄마는 보살 너네 엄마는 집사

살다 보면 다 잊는다고 말을 해도 
신께 맹세한 우리 
사랑을 어떻게 마무리해

어쩜 이리도 서로가 다를까
오전엔 교회 오후엔 절에 가면 안 되니
물과 기름도 잘만 섞으면 잠깐은 섞이는데
왜 우린 믿음이 다른지 

정지선을 안 지켰니 대포폰을 썼니 
우린 전과도 없어요 
헤어질 수도 사랑할 수도 없는 너와 나

어디가 극락인가 
어디가 천국인가
울 엄마는 보살 너네 엄마는 집사
살다 보면 다 잊는다고 말을 해도 
신께 맹세한 우리
사랑을 어떻게 마무리해

창세기 출애굽기 레위기 민수기 
신명기 여호수아
마하반야바라밀다심경 관자재보살 
행심 반야 밀다 시

이런 게 사랑인가 
이런 게 아픔인가
숨을 쉴 수도 앞을 볼 수도 없어
살다 보면 다 잊는다고 말을 해도
신께 맹세한 우리 나무아미타불 할렐루야
앱에서 영상보기
상세보기
리뷰 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