종강!

정민주 2021.08.19 13
둥근 안경 목이 다 늘어난 티셔츠
나는 이래 너는 어때?
양말 없이 막 신은 짝짝이 스니커즈
또 밤새 이래
 
내 방에 새파란 새벽이 스미면
그제야 눈을 감고
하루만 조금만 버티면 내일이 올 거야
자 이제 떠나자
 
후 후 나도 모르게 살짝
콧노래 자꾸 흘러나오고
후 후 피어난 여름 냄새 그 사이에서
오늘은 너랑 놀 거야
 
노란 햇살에 깨진 부루퉁한 두 눈
나는 이래 너도 그래?
몸보다 큰 백팩에 끌리는 청바지
딱 나답게 이래
 
창밖에 새파란 하늘이 걷히면
이제는 문을 열고
한 걸음 두 걸음 걸으면 오늘이 될 거야
자 이제 떠나자
 
후 후 나도 모르게 살짝
콧노래 자꾸 흘러나오고
후 후 피어난 여름 냄새 그 사이에서
오늘은 너랑 놀 거야
 
후 후 알람도 없이 반짝
아침부터 미소는 번지고
후 후 아무도 아무것도 없는 지금이 좋아
 
후 후 나도 모르게 살짝
콧노래 자꾸 흘러나오고
후 후 피어난 여름 냄새 그 사이에서
오늘은 나랑 놀아줘
앱에서 영상보기
상세보기
리뷰 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