소원

어반자카파 2017.01.06 1,392
지친 하루를 마치고
집에 돌아왔을때
이상하게 낯선 기분

뭔지모를 어지러움과
알수없는 이 답답함
지금 이대로도 괜찮을까

하루이틀 지나
일주일 시간은 흐르는데
나는 하늘만 보네
아무 생각없는 사람처럼

스스로 나를 자책하고
비웃으며 있자니
점점 비참해지는
너없이 초라한 나

너를 간절히 원하지만
더 기대할 수 없을 때
수많은 감정앞에 뭘 해야할까

하루이틀 지나
일주일 시간은 흐르는데
나는 하늘만 보네
아무 생각없이

그리워 니가 또 그리워
젖은 눈을 감아도
자꾸 니가 생각나
너도 나와 같은 기분일까

널 사랑하고 싶지 않다는
소원만큼이나
부질없는 바램
난 자꾸 하게 돼
앱에서 영상보기
상세보기
리뷰 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