그대와 나, 설레임

나 그대가 너무 좋은데
말하고 싶은데
용기가 안나

나도 그대가 너무 좋은데
말하고 싶은데
용기가 안나

사랑해 말하고 싶은데
이렇게 속만 태우다가
그대가 떠나가 버릴까
늘 바보같이 걱정만 하는 우리

오늘은 떨리는 맘으로
그대 바라보며
고백할게요

나도 오늘은 용기낼래요
그대 바라보며
고백할게요

사랑해 말하고 싶은데
이렇게 속만 태우다가
그대가 떠나가 버릴까
늘 바보같이 걱정만 하는 우리

그대 눈길보면 당황해서
눈을 돌리고
그대 앞에서면 바보같이
얼굴 붉히고
그대를 사랑한다
수없이 연습하고 
연습했는데 말도 못하고

사랑해 말하고 싶은데
이렇게 속만 태우다가
그대가 떠나가 버릴까
늘 바보같이 걱정만 하는 우리
앱에서 영상보기
상세보기
리뷰 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