별이 안은 바다

신지훈 2017.01.26 204
바람, 찰랑이는 파도가
이 모든 외로움을 흔든다
지웠던 기억들 파도 소리
모래 위 이름 하나를 지워

파란 하늘을 안고 있는
이 바다는 날 닮은 것 같아
깊고 깊은 그 어둠을
외로이 감추는걸

같은 어둠이 찾아오면
차가운 모래 위를 걷는다
바람도 날 밀어 그만 가래
잠깐만 여기 있으면 안 돼?

밤하늘을 바라보며
어둠에 남겨져 빛을 내는 그들
그리곤 그 별이 되게 해달라고
기도하는 나처럼

내가 정말 해낼 수 있을까
이 바다는 알고 있을까

그리곤 그 별이 되게 해달라고
기도하는 나

밤 하늘을 바라보며
어둠에 남겨져 빛을 내는 그들
그리곤 그 별이 되게 해달라고
기도하는

넌 이미 별이야
앱에서 영상보기
상세보기
리뷰 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