버스를 기다리는 사람들 (Remastered Ver.)

헤일 2017.02.28 14
이제 곧 널 만나는 시간
이마엔 땀 송글 맺히고
해는 아직 놀고 싶은지 불렀어

때마침 너에게 문자가 
아이고 어쩌지 
나 반대로 탄 것 같아
멍청이 그래도 괜찮아
여긴 꽤나 즐거워

할머니 품에 안긴 아기 
날 보며 방긋 거리고
무거운 장바구닐 든 어머니
청소시간에 벌어진 일들을
재잘대는 저 소녀들

버스 정류장이라는 
마을엔 사람들이 살죠
사랑을 기다리는
멀리 그 사랑을 발견하면 
언제 기다렸단듯 함박웃음을

한번 더 너에게 문자를 
어디쯤이니 내일쯤 도착하니
아니야 거의 다 왔는걸 
백을 세고 있어줘

할머니 품에 안긴 아기 
날 보며 방긋 거리고
무거운 장바구닐 든 어머니
만난 지 얼마 안 된 저 연인은 
우리같이 참 예뻐

차분한 하늘 아래서 
천천히 널 생각하면서
사랑을 기다리는 이들과
함께 널 기다려
앱에서 영상보기
상세보기
리스트가 없습니다.
리뷰 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