널 보낸 적 없어 (Feat. 한동근)

강민희 2017.06.22 119
가만히 길을 걷다 이쯤이었나
살아난 기억에 발걸음을 세워
네가 가장 예뻤던
바람이 불던 그날
또다시 그 계절이 왔나 봐 
네가 떠난 그날

난 단 한 번도
널 보낸 적 없어
여전히 난 이 자리에 서있어
서로가 머물렀던 자리
누군가 머물게 된다면
행복했던 우리가 있었다
말해주리

가만히 길을 걷다 이쯤이었나
살아난 추억에 발걸음을 돌려
말없이 날 감싸준
그 시간 속으로
아직도 널 놓지 못하나 봐
우리 그날

난 단 한 번도
널 보낸 적 없어
여전히 난 이 자리에 서있어
서로가 머물렀던 자리
누군가 머물게 된다면
행복했던 우리가 있었다
말해주리

난 여기 서있어
기억에 머물러
같은 꿈 서로 다른 곳에서
너를 단 한 번도
잊어본 적 없어
돌아섰던 마지막까지 한 번도

한순간도 널 잊은 적 없어
여전히 널 기다리고 있어
바람이 불어오는 자리
그 길 위에 우리 있을까 봐
그럴까 봐 추억의 앞에
마중 나와

지난날 널 그려보고 있어
그 기억을 따라 걷고 있어
아픔이 머물렀던 자리
네가 다시 돌아와 준다면
아름답던 우리의 기억이
피어나리
앱에서 영상보기
상세보기
리뷰 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