여기에 있자

SURL (설) 2018.09.07 399
밝지 않던 조명과 
쉬지 않던 얘기들
목소리가 작아질 때 
넌 내 팔에 안겼고

크지 않던 노래와 
벽에 걸린 사진들
목소리가 사라질 때 
난 너를 보고 있어

이러고만 있으면 여기
우리밖에 없는 것 같아서

창 밖 빛이 파래져도
우리 이러고 있자
계속 이러고 있자

말이 없던 거리와
그곳을 걷던 우리들
내가 너를 바라볼 때 
넌 땅을 보고 있어

올라가던 계단과 함께 
발을 맞춘 우리들
너가 뛰어올라갈 때 
난 너를 보고 있어

이러고만 있으면 여기
우리밖에 없는 것 같아서

창 밖 빛이 파래져도
우리 이러고 있자
계속 이러고 있자

밝지 않던 조명과 
쉬지 않던 얘기들 
목소리가 사라질 때 
난 너를 보고 있어
앱에서 영상보기
상세보기
리뷰 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