술집 구석에서 (Teaser)

아무것도 모르는 듯해 
눈치도 없이 
평소처럼 내 눈 보며 
환히 웃고 있는 너란 여자야 
정말 미안해 한 마디 남기고 
고갤 떨군 나란 남자야 
무슨 말이냐 물으며 
빤히 쳐다보는 너 
아무 말 하지 못한 채 
혼자 술잔만 채우고 또 침묵
고요함 속에 뱉어낸 그 말 
미안해 우린 여기까진 거 같아

정신없이 떠들어대는 
많은 사람들 속에 
마치 우리 둘만 다른 곳 
다른 공간에 
멈춘 듯이 굳어 버린 듯이 
계속 비겁하게 난
아무 말 못 할 거야 
둘만 고요해진 술집 구석에서

아무것도 모르는 척 
애써 밝은 척 하고
평소랑 같은 모습으로 
네 얼굴 보는 게 쉽진 않아
끝내 듣고 싶지 않았던 말
그 말만은 하지 않길 바랬어

정신없이 떠들어대는 
많은 사람들 속에
마치 우리 둘만 다른 곳 
다른 공간에 있긴 싫어 
더 바라진 않아 
저 사람들처럼 우리의 모습도 

시들어진 꽃처럼 우린 
말라 버린대도
끝내 남기는 향기마저 
모르는 척은 하지 말자 
조금 남겨두자 가끔은 그러자 
아무 일이 없는 듯
둘만 고요해진 술집 구석에서 

향기는 남을 테니
앱에서 영상보기
상세보기
리뷰 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