그때, 우린

기억 2019.06.11 79
내 편이자 내 팬이라던
너는 어디에
나 이제 단것도 잘 먹어
괜찮은 곳들 찾아다니곤 해
여행도 혼자 잘 다녀
그렇게 가고 싶다 넌 노랠 불렀었는데

그땐 뭐가 그렇게 싫고 어려웠는지
그런 나를 전부 맞춰주던 너
나 밖에 몰랐잖아 너무 무던했어
한번 눈감아주는 게 뭐가 어려워서

그때 우린 모든 게 첨이라
너무 서툴렀었어 많이 다퉜었잖아
우리로 사랑을 배워
다른 누군갈 만나 사랑을 주는 
그런 슬픈 이야기

그동안 많은 게 변했어
어느덧 우린 멀리 떠나왔지
이렇게 흐려지겠지
그때엔 담담하게 널 웃으며 반길 텐데

아직 나는 미안해 이렇게 아픈 만큼
이쯤이면 모두 나을법한데
나 밖에 몰랐었던 너를 꺼내보면
나를 향한 네 눈빛은 사랑이 가득해 

그때 우린 모든 게 첨이라
너무 서툴렀었어 많이 다퉜었잖아
우리로 사랑을 배워
다른 누군갈 만나 사랑을 주는 
이젠 우리가 아닌

그때 우린 
두려울 게 없었어 세상이 우리였던
눈부신 푸르른 순간 우리가 함께여서 
그게 너라 고마워

지금 우린 어디쯤 왔을까
달아나는 어제와 다가오는 내일에 
우리로 사랑을 배워
다른 누군갈 만나 행복하기를
바라는 지금 우린
앱에서 영상보기
상세보기
리뷰 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