내 탓

담소네공방 2019.11.01 33
세상의 모든 날카로운 말들이
전부다 나를 향해 있는 것 같아
어떻게 이렇게 처음부터 끝까지
난 나를 탓할 수 있나

아무도 없는 외로움 속에서
내 마음 어딘가를 들여다보며
누군가 할퀴고 떠난 상처마저도
왜 나를 탓하고 있나

우 눈물로 보내던 하루들
우 숨이 막혀 어지럽던 날들
우 하루 종일 혼자였던 시간들
우 기억하고 싶지 않은 날들 

우 -
우 -
우 -
우 -

고장 난 마음 위에 철길을 따라서
자연스럽지 않은 행동들이 더해져
우리는 어디까지 보여줘야 하는지
아 서글픈 생각이야

우 눈물로 보내던 하루들
우 숨이 막혀 어지럽던 날들
우 하루 종일 혼자였던 시간들
우 기억하고 싶지 않은 날들 

우 눈물로 보내던 하루들
우 숨이 막혀 어지럽던 날들
우 하루 종일 혼자였던 시간들
우 기억하고 싶지 않은 날들 

우 -
우 -
우 -
우 -
앱에서 영상보기
상세보기
리뷰 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