우리, 함께

자자 (ZaZa) 2020.07.31 148
터널 같은 하루를 또 보내 
터덜터덜 집에 돌아오네
술 한 잔에 세상을 원망해 uh 
대체 난 어떻게 살라고 이래
저 하늘에 대고 외치고 또 외쳐 
이렇게 또 나를 내치고 또 내쳐
세상은 어둡고 사나운 것 같아 
세상엔 나 혼자 버려진 것 같아

세상의 어둠이 우리의 길을 막으려 해도
우리의 사랑이 또 다른 세상을 만들어가죠

우리 삶의 무게들이 
힘겹게만 느껴질 때
닫혀있던 맘의 문을 열고
주위를 한 번 둘러보아요
사랑으로 아껴주는 
마음들이 있잖아요
우리들의 작은 힘을 모아 
따뜻한 세상 만들어나가는 거죠

마음이 다쳐 닫아버린 마음 
또 다른 이를 다치게 해 Why
세상에 넘쳐나는 미움 
이제는 바꿀래 믿음과 배려로
고갤 들어 저 하늘을 봐 
서로에게 다른 빛이 되어봐
우리 함께라면 이겨낼 수 있어 
우리 함께 다시 시작할 수 있어

세상의 어둠이 우리의 길을 막으려 해도
우리의 사랑이 또 다른 세상을 만들어가죠

우리 삶의 무게들이 
힘겹게만 느껴질 때
닫혀있던 맘의 문을 열고 
주위를 한 번 둘러보아요
사랑으로 아껴주는 
마음들이 있잖아요
우리들의작은 힘을 모아 
따뜻한 세상 만들어 나가는 거죠

지치고 힘들 때 네 손 잡아줄게
넌 다른 손을 뻗어 누군가의 손을 잡아
우리가 힘을 모아 만들어 갈 세상 
빛이 보여 정말 아름다운 세상 
(아름다운 세상) 그런 세상
쓰러져도 다시 일어날 수 있는 용기 
그 속에 너와 나 그리고 우리

어두웠던 세상들을 
밝게 비춰줄 거에요
우리 서로 사랑을 나눌 때 
그 빛은 더욱 커져만 가죠
우리 함께 만들어요 
아름다운 세상들을
서로에게 빛이 되어줄 때 
세상에 기쁨 가득한 날이 오겠죠
앱에서 영상보기
상세보기
리뷰 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