내 생이 다할 때까지

도노 마리아 2021.01.15 7
내 생이 끝나고 무거운 짐 내려놓는 날 
당신을 만나면 나는 그저 환하게 웃으리
그 사랑 어떤 말로도 말할 수 없고 
그 사랑 어떤 노래로도 담을 수 없네 
오직 내 가진 것 하나 이 마음 다해 
나의 주님을 노래하리

슬픔은 흘러 언젠가 기쁨의 강에 이르리 
당신 품 안에서 햇빛보다 환하게 웃으리
그 사랑 어떤 말로도 말할 수 없고 
그 사랑 어떤 노래로도 담을 수 없네 
오직 내 가진 것 하나 이 마음 다해 크게 외치리

내 기쁨 눈부신 하늘을 지으신 분
내 슬픔 그 어둠에서 날 건져내신 분 
오직 내 가진 것 하나 이 마음 다해 
나의 주님을 노래하리
그 사랑 어떤 노래로도 담을 수 없네 
오직 내 가진 것 하나 이 마음 다해 
나의 주님을 노래하리
앱에서 영상보기
상세보기
리뷰 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