그립고 그립다 (Teaser)

왁스 (Wax) 2021.08.25 39
아무렇지 않은 듯 계절은 또 스쳐가
어제보다 조금 찬 공기
늘 시간은 참 늘 시간은 참 시간은 참

아무 일도 없는데 왠지 맘이 그런 날
이렇게 그댈 생각해
늘 그대는 참 늘 그대는 참 그대는 참

생각만 해도 포근한 사람 
온실처럼 따스해 시리던 맘에 가만히 온기를 
언제였더라 꼭 오늘 같던 날
그대 어깨에 기대어 나누어 듣던 노래가 
그립고 그립다 

아무 일도 아닌듯 시간은 또 달아나
어제보다 조금 먼 그대
늘 기억은 참 늘 기억은 참 기억은 참

아무 준비도 없이 계절이 바뀔때면
난 자꾸 그댈 생각해
늘 그대는 참  늘 그대는 참 늘 그대는 참

여전히 내겐 따스한 사람
담요처럼 포근히 기억만 덮고 있어도 아늑해
언제였더라 꼭 오늘 같던 날
그대 품에 안긴 채 속삭이던 얘기들이 
그립고 그립다 

 계절은 여기 다시오는데 
따스하던 그댄 지금쯤 어디에 어디쯤에

생각만 해도 포근한 사람 
온실처럼 따스해 시리던 맘에 가만히 온기를 
언제였더라 꼭 오늘 같던 날
그대 어깨에 기대어 나누어 듣던 노래가 
그립고 그립다 
 
여전히 나는 그대가 그립고 그립다
앱에서 영상보기
상세보기
리뷰 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