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늘도 맑음

KCM 2021.10.12 303
오랜만에 날씨가 좋아서 새로 산 옷 입고
늘 타던 버스에 올라서 창문에 기댔어

스치는 길가에 꽃들이 햇살에 눈부시게 해

이렇게 좋은 날에 푸른 하늘 위로
기분 좋은 바람에 내 마음 가득히 담아
니가 있는 곳 바로  앞까지
내 마음이 닿길 바라봅니다

차분하게 또 짙어지는 게 너와의 기억
이상해 이제 싫지가 않아 나쁘지도 않아

창문 틈 사이로 느껴져 아련한 너의 향기가

이렇게 좋은 날에 푸른 하늘 위로
기분 좋은 바람에 내 마음 가득히 담아
네가 있는 곳 바로 앞까지
내 마음이 닿길 바라봅니다

이렇게 가만히 기대서
눈을 감고 네 이름 부르면
어쩌면 이렇게 좋은 날에
저 끝에서 네가 기다릴까

너무나 보고 싶어 그리워하는 게
처음보단 괜찮아 잘 지내
같은 하늘 아래 함께 있다는 거
그거 하나로 충분한가 봐

루루루 루루 루루 루루 루루 루루
루루 루루 루루루 루루루 루루루 루루
니가 있는 곳 바로 앞까지
내 마음이 닿길 바라봅니다

가끔 흐린 날도 비가 오는 날도
널 향한 맘은 오늘도 맑음
앱에서 영상보기
상세보기
리뷰 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