옅은 파도 (Teaser)

민쇼크 MEANSHOCK 2022.02.16 4
밝고 어두웠던 바다에 
그림자는 더 무거워져 
진실히 빛나는 걸 잡으려 할수록
난 잘 모르겠어

고이 새겨놨던 다짐도
파도 앞에 적은 모랫말처럼
몇 번이고 휩쓸려 되돌아오네 

언젠가 검은빛 미지의 바다 너머로 
하얀빛 포근한 모래 위 잦은 두려움 

가지 못할 때 만났던 불안과 
가는 길 위 마주칠 위험의
둘 중 어떤 게 날 크게 상처 낼지 
난 잘 모르겠어 

그럼 난 파도 속에 발을 담그고 
어딘가 있을 빛을 바라보다가 
하염없이 고민만 부서지네 
옅은 파도 속에 서있는 나 

따스했었던 모래밭은 
온기를 잃어버린 늪처럼
어느새 두발이 보이지 않게 
나아갈 수 없어 

옅게 채색된 모래 위로 
짙게 그려진 도화지 저 아래로 
내 마음도 머금어 함께 물들어가 

끝없이 펼쳐질 망망한 하늘 아래엔
겁 없이 띄워낸 엉성한 종이배 하나

가지 못할 때 만났던 불안과
가는 길 위 마주칠 위험의
둘 중 어떤 게 날 크게 상처 낼지 
난 잘 모르겠어

그럼 난 파도 속에 발을 담그고 
어딘가 있을 빛을 바라보다가 
하염없이 고민만 부서지네 
옅은 파도 속에 서있는 나 

가지 못할 때 만났던 불안과
가는 길 위 마주칠 위험의
둘 중 어떤 게 날 크게 상처 낼지 
난 잘 알고 있어 

그럼 난 어디든 갈 파도가 되어 
잡으려 했었던 그 빛을 향하여 
머무른 곳엔 추억을 남기고 
거친 바다와 함께 떠난 나
앱에서 영상보기
상세보기
리뷰 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