삼성동 (Feat. Kid Wine & Milena (밀레나))

PATEKO (파테코) 2022.03.25 117
안 볼 것처럼 싸워보고 우린
그러다 다시 끌어안고
서투른 마음을 표현했던걸

어쩌면 너무 익숙해서 우린
사랑이 가는지도 모르고
살았던 걸까

그대와 걷던 거린
아직 그대로인데
우리 흔적은 찾을 수 없네요

몇 번에 낙엽이 지고
바람에 휩쓸려가도
난 그대를 잊지 못하나 봐요

사랑은 
지나고 나야 전부 다 
예쁜 그림이 되는가요 
그땐 미처 알지 못해서
그댈 지우려고만 했어
 
다시 한번만
너를 안을 수 있다면
수많던 밤
지새우던 난
잠에 들 수 있을 것만 같아 

그대와 걷던 거린
아직 그대로인데 
우리 흔적은 찾을 수 없네요

몇 번에 낙엽이 지고
바람에 휩쓸려가도
난 그대를 잊지 못하나 봐요

그대와 걷던 거린
아직 그대로인데
우리 흔적은 찾을 수 없네요

몇 번에 낙엽이 지고
바람에 휩쓸려가도
난 그대를 잊지 못하나 봐요
앱에서 영상보기
상세보기
리뷰 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