안녕이란 말

정승환 2022.05.13 763
참 웃기지 한순간에 남이 되는 게
꿈처럼 아무 일도 없었던 것 같아

우리가 가까웠던 만큼
다시 멀어져야 한다는 게
너무 이상해 믿을 수가 없나 봐

안녕이란 말이 참 우습지
우릴 시작하게 한 인사가
이젠 우리의 끝을 알려주는
말이 되었어

담담히 헤어지는 법
그런 건 잘 모르겠는데
내일부터 노력해볼게
그러니까 오늘까지만 나를 잊지 마

도망치듯 돌아서던 너의 모습에
한동안 아무 말 없이 서있었어 난

벌써 넌 생각보다 훨씬
내게 멀어지고 있었나 봐
이미 늦은 걸 나만 몰랐나 봐

안녕이란 말이 참 우습지
우릴 시작하게 한 인사가
이젠 우리의 끝을 알려주는
말이 되었어

담담히 헤어지는 법
그런 건 잘 모르겠는데
내일부터 노력해볼게
그러니까 오늘까지만 나를 잊지 마

수많은 내 기억들이
조금은 날 힘들게 만들어도
널 지워볼게 널 잊어내볼게

안녕이란 말이 참 우습지
그 한마디로 정말 끝인 거니
못해준 기억 밖엔 없는데

담담히 헤어지는 거
어차피 난 못할 것 같아
내일부터 노력해볼게
그러니까 오늘까지만 나를 잊지 마
앱에서 영상보기
상세보기
 님 프로필 이미지
리뷰 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