곡 정보

제목을 지어줘

제목을 지어줘

공유하기
추운 겨울 지나
봄이 찾아오면
다친 마음이 좀 아물까요

많은 사랑과 이별 사이에
언제쯤이면 무덤덤해질까요

나이를 먹어도 변하는 것은 없네
떠나는 사람과 새로운 사람 속에
다치고 아물기를 반복
이제는 정을 주는 게 그 어떤 것보다 어려워

나도 너를 좋아해
근데 나로 인해 네가 또 상처를 받을까 봐
맘을 닫아버렸네
네가 싫어서 그런 게 아니고

i just wanna oh see you smile
너의 미소가 좋아
정작 난 웃음이 없지만
그래도 그래도

추운 겨울 지나고
봄이 찾아오면
다친 마음이 좀 아물까요

많은 사랑과 이별 사이에
언제쯤이면 무덤덤해질까요

무덤덤해지고 싶어 이제는
좀 단단해지고 싶어 이제는

나도 어른이야
이제는 서른이야
안 올 것 같았던 삼십 대가 내 눈앞이야

부담이 많아지고 있어
나 스스로가

이런 내가 누구를 만나
그건 짐이야

나는 짐이 되기 싫어
짐을 들어주고 싶어
그런 마음이야

i just wanna oh see you smile
너의 미소가 좋아
점점 난 웃음이 없지만
그래도 그래도

추운 겨울 지나고
봄이 찾아오면
다친 마음이 좀 아물까요

많은 사랑과 이별 사이에
언제쯤이면 무덤덤해질까요

제목을 지어줘
네가 이 노래애 맞는 단어를 입혀줘

난 속이 텅 벼버려서
마땅히 떠오르는 좋은 제목이 없는걸

나를 말없이 안아줘
두서없이 내 뱉는 내 한숨에 대답해 줘

내 목소리를 들어줘 잠시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