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티스트 정보

윤새 (Yunsae)

윤새 (Yunsae)

공유하기
활동유형
여성/솔로
스타일
인디
데뷔
2017년 / Be Your Breeze
아티스트 소개
여름 바람을 안고 날아온 푸른빛 멜로디, 윤새 (Yunsae)
 
 
윤새가 바라보는 세상은 파랗다. 투명한 음색과 감각적인 사운드의 일렉트로 팝 음악을 만드는 윤새는 일상의 언어만으로도 모든 것이 특별해지는 기분을 선사한다. 첫 싱글 ‘Be Your Breeze’로 많은 관심 속에 데뷔한 윤새는, 이후 EP [flowerain]과 EP [when the stars align]을 선보이며 EDM과 청아한 보컬의 실험적이고 독특한 만남이라는 자신만의 아이덴티티를 구축했다.
 
캐치한 멜로디와 산뜻한 편곡이 인상적인 곡을 만드는 윤새는 전효성, MK(ONF) 등 여러 아이돌 음악 작업에 참여하며 싱어송라이터 겸 프로듀서로서의 돋보이는 면모를 선보였다. 2021년에는 한국콘텐츠진흥원에서 주관하는 ‘MUSE ON 2021’ 아티스트로 선정되는 등 다방면으로 활동하며 인디펜던트 아티스트로서의 잠재력을 입증하고 있다.
 
아름다운 멜로디를 세상에 남기겠다는 다짐과 여성 프로듀서로서 끝까지 살아남겠다는 목표는 지금의 윤새 앞에 놓인 현실 과제다. 어느 하나 반짝이지 않는 것 없이 다채로운 윤새의 음악은, 지금도 다른 무언가로 대체할 수 없는 하나의 장르로 자리매김하기 위해 쉼 없이 움직이고 있다. 

The world that Yunsae sees through is blue. Yunsae produces electro pop music with transparent tones and sensuous sounds. She presents the mood that everything feels special just with everyday language. Yunsae, who made her debut with her first single "Be Your Breeze," later introduced the EP [flowerain] and EP [when the stars align] to build her own identity as an experimental and unique encounter between EDM and pure vocals.

Yunsae, who makes songs with impressive catchy melodies and fresh arrangements, participated in several idol music works, including Jeon Hyo-sung and MK (ONF), showing her outstanding side as a singer-songwriter and producer. In 2021, she was selected as an artist of 'MUSE ON 2021' organized by the Korea Creative Content Agency, proving her potential as an independent artist.

The resolution to leave beautiful melodies in the world and the goal of surviving to the end as a female producer are the real challenges facing Yunsae. Yunsae's music, which is shiny and colorful in every way, is still constantly moving to establish itself as a genre that cannot be replaced by anything else.

아티스트 이미지

  • 윤새 (Yunsae)
  • 윤새 (Yunsae)
  • 윤새 (Yunsae)
  • 윤새 (Yunsae)
  • 윤새 (Yunsae)
  • 윤새 (Yunsae)
  • 윤새 (Yunsae)
  • 윤새 (Yunsae)
  • 윤새 (Yunsae)
  • 윤새 (Yunsae)
  • 윤새 (Yunsae)
  • 윤새 (Yunsae)
  • 윤새 (Yunsae)
  • 윤새 (Yunsae)
  • 윤새 (Yunsae)
  • 윤새 (Yunsae)
  • 윤새 (Yunsae)
  • 윤새 (Yunsae)
  • 윤새 (Yunsae)
  • 윤새 (Yunsae)
  • 윤새 (Yunsae)
  • 윤새 (Yunsae)
  • 윤새 (Yunsae)
  • 윤새 (Yunsae)
  • 윤새 (Yunsae)
  • 윤새 (Yunsae)
  • 윤새 (Yunsae)
  • 윤새 (Yunsae)
  • 윤새 (Yunsae)
  • 윤새 (Yunsae)
  • 윤새 (Yunsae)
  • 윤새 (Yunsae)
  • 윤새 (Yunsae)
  • 윤새 (Yunsae)
  • 윤새 (Yunsae)
  • 윤새 (Yunsae)
  • 윤새 (Yunsae)
  • 윤새 (Yunsae)
  • 윤새 (Yunsae)
  • 윤새 (Yunsae)
  • 윤새 (Yunsae)
  • 윤새 (Yunsae)
  • 윤새 (Yunsae)
  • 윤새 (Yunsae)
  • 윤새 (Yunsae)
  • 윤새 (Yunsae)
  • 윤새 (Yunsae)
  • 윤새 (Yunsae)
  • 윤새 (Yunsae)
  • 윤새 (Yunsae)
  • 윤새 (Yunsae)
  • 윤새 (Yunsae)
  • 윤새 (Yunsae)
  • 윤새 (Yunsae)
  • 윤새 (Yunsae)
  • 윤새 (Yunsae)
  • 윤새 (Yunsae)
  • 윤새 (Yunsae)
  • 윤새 (Yunsae)
  • 윤새 (Yunsae)
  • 윤새 (Yunsae)
  • 윤새 (Yunsae)
  • 윤새 (Yunsae)
  • 윤새 (Yunsae)
  • 윤새 (Yunsae)
  • 윤새 (Yunsae)
  • 윤새 (Yunsae)
  • 윤새 (Yunsae)
  • 윤새 (Yunsae)
  • 윤새 (Yunsae)
  • 윤새 (Yunsae)
  • 윤새 (Yunsae)
  • 윤새 (Yunsae)
  • 윤새 (Yunsae)
  • 윤새 (Yunsae)
  • 윤새 (Yunsae)
  • 윤새 (Yunsae)
  • 윤새 (Yunsae)
  • 윤새 (Yunsae)
  • 윤새 (Yunsae)
  • 윤새 (Yunsae)
  • 윤새 (Yunsae)
  • 윤새 (Yunsae)
  • 윤새 (Yunsae)
  • 윤새 (Yunsae)
  • 윤새 (Yunsae)
  • 윤새 (Yunsae)
  • 윤새 (Yunsae)
  • 윤새 (Yunsae)
  • 윤새 (Yunsae)
  • 윤새 (Yunsae)
  • 윤새 (Yunsae)
  • 윤새 (Yunsae)
  • 윤새 (Yunsae)
  • 윤새 (Yunsae)
  • 윤새 (Yunsae)
  • 윤새 (Yunsae)
  • 윤새 (Yunsa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