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랑한다 할 수 있기에

바비 킴 (Bobby Kim) 2016.02.11 319
때론 눈을 뜨는 것이 
두려울 때가 있어
까만 어둠에 빛이 보이지 않아
이대로 다  모든 게  
끝이 나길 바라며
지친 몸을 또 일으켜

되는 대로 살아온 
내 구겨진 삶을
원망하고 미워하면서
늦은 후회도 하고 
꿈이란 걸 꾸면서
힘든 하루를 또 버틴다

바람 잘날 없는 삶이
모든 게 다 미웠다
내가 할 수 있는 게 
아무것도 없어서
이대로 먼 훗날에 
나 쓰러지는 날까지
사랑한다 할 수 있어서 고맙다

기다림은 나에게 늘 한숨이었고
그리움은 늘 내 가슴을 타고
하루를 더 살아도 
너와 함께하기를
그런 기적이 오길 노래한다

되는대로 살아온
내 구겨진 삶을
원망하고 미워하면서
늦은 후회도 하고 
꿈이란 걸 꾸면서
힘든 하루를 또 버틴다

바람 잘날 없는 삶이
모든게 다 미웠다
내가  할 수 있는 게 
아무것도 없어서
이대로 먼훗날에 
나 쓰러지는 날까지
사랑한다 할 수 있어서 고맙다
 
내 곁에 머물러 줘
나 눈을 감는 순간도 
사랑한다 할 수 있어서 고맙다
앱에서 영상보기
상세보기
리스트가 없습니다.
리뷰 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