너라는 바람

엠투엠 (M To M) 2018.12.31 159
내가 생각하는 널 향한 마음
촌스러울 만큼 변함이 없어 
변하는 게 어쩌면 이상하지 않은 세상에

내겐 버릇 같은 너의 이름과
새삼스러울 것 없는 추억에
그리움만 새로워 외려 그게 고마워

너라는 바람 오늘도 불어와
잠시 머물다 다시 나를 스쳐가
잡을 수도 막을 수도 없던 그때 너처럼

품에 안아야만 사랑이라고
착각했던 날 깨우쳐 주려고
내게 와준 너란 걸 이제야 알 것 같아

너라는 바람 오늘도 불어와
잠시 머물다 다시 나를 스쳐가
잡을 수도 막을 수도 없던 그때 너처럼

사랑한 시간 짧아도 후회는 없어
널 기억하는 시간 
내가 숨 쉬는 한 계속될 거야

너라는 바람 그리운 사람
날 울게 해도 돼 아프게 해도 돼 
잡을 수도 막을 수도 없던 그때 너처럼

너라는 바람만 못 이룰 소원만
가슴에 품은 채 살아도 괜찮아
네 곁에서 널 사랑한 그때 나처럼
앱에서 영상보기
상세보기
리뷰 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