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부 너였다

노을 2006.03.07 1,625
가슴을 떼어논 채 살 순 없나요
아무런 느낌도 없는 채로
눈물을 닦을 힘도 
숨 쉴 힘도 이제는 나 없죠

그대는 숨죽여 속으로 울겠죠
나보다 더 힘들겠죠
다음이 또 있다면 그 땐 늦지 않게 
마음껏 더 사랑할텐데

내가 살아온 모든 행복을 더해도 
우리의 짧은 날만 못하죠
어떻게 잊을까요 어떻게 견뎌낼까요
나는 기도해요 사랑이 우스운 나이까지 
단숨에 흘러가길

수많은 사람 중 한명일 뿐인데
하나 잃었을 뿐인데
세상이 비틀대고 아무 일도 
아무 생각도 난 할 수가 없죠

내가 살아온 모든 행복을 더해도 
우리의 짧은 날만 못하죠
어떻게 잊을까요 어떻게 견뎌낼까요
나는 기도해요 사랑이 우스운 나이까지 
단숨에 흘러가길

바라만 봐도 좋았던 나였는데
욕심이 자라나 이렇게 벌을 받나요

보낸다는 건 내가 가졌던 거겠죠
한동안 내 것이던 그대죠
그렇게 잊을게요 그렇게 견뎌낼게요
보내고 보내도 헤어지고 다시 헤어져도
나는 또 그대겠죠
앱에서 영상보기
상세보기
 님 프로필 이미지
리뷰 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