우리 (Teaser)

종코 2021.06.16 12
해가 저무는 언덕에 올라
하늘과 바다가 만나는 너머를 보며
곱게 비춰진 우리의 모습 
언젠가 다시 만날 수 있을거라 말 했었지

손을 모으며 기도를 하네
익숙하고 소중한 마음 무거워지지 않기를
어디에서라도 여전한 우리일 수가 있기를

낮게 흐르는 시간에 
스스로를 잃어가도 울지는 마
조금 긴 방황일 뿐야
하루하루 아쉬움에 
마음이 지쳐갈 때 돌아가자
스무살 스물 하나의 우리로
앱에서 영상보기
상세보기
리뷰 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