등대 (Lighthouse) (MV Trailer)

하현상 2021.12.15 169
아무리 울어도 울어지지 않는 날에
조용히 파도가 말을 걸어오는 길에
언제까지 머물 거냐는 누군가의 말은
금방 돌아가겠다고 대답해보지만

나만 또 제자리에 서성이며
남아 있는데

어느 새벽달이 지나가네
난 오늘도 전하지 못한 말들이 있나
파도에 소리쳐봐도
들리지 않으니
그렇게 억지라도 웃어 보이는 건
내일이 있어서야

발걸음엔 그림자가 잔뜩 배어 있고 
처음이 주는 떨림은 이젠 익숙해서 

그냥 아무 대답도 못 한 채로
남아 있는데

어느 새벽달이 지나가네
난 오늘도 전하지 못한 말들이 있나
파도에 소리쳐봐도
들리지 않으니
그렇게 억지라도 웃어 보이는 건
내일이 있어서야

나를 좀 더 돌봐줘야겠어
외로움도 저 바다에 날려버리겠어
아무리 도망쳐봐도 아침은 올 테니
그렇게 너를 보며 웃어 보이는 건
등대가 빛나서야
앱에서 영상보기
상세보기
리뷰 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