3월이 좋아 (Feat. 다원)

015B 2022.03.15 221
아침 일찍 나서는 길
아직 추워 시큰한 코
그 차가운 공기 속 난 봄을 느껴

새 학기가 시작되는
분주해진 거리 위엔
두꺼운 옷 벗어던질 설레임들
한껏 들떠

움츠렸던 그 계절이 다 끝나가는
이 3월이 나는 좋아

지면이 햇빛에 가열되는 낮
공기 대류층을 굴절하는 빛
하늘 끝 먼 풍경 어질
아지랑이가 눈부시게 해

나 왠지 이번엔 좋은 사람을
정말로 만날 수 있을 것 같아
누군지 나에게 한 번 걸리기만 해

따스할 줄 알았는데
뜬금없는 진눈깨비
패딩 세탁 너무 일찍 맡겼나 봐

아주 조금 참아봐요
그날들이 꼭 올 거야
아무 데나 사진 찍어도 예쁘게
나올 날들

이불 속의 그 계절이 다 끝나가는
이 3월이 나는 좋아

지면이 햇빛에 따뜻해진 날
공기 대류층을 뚫고 오는 빛
먼 하늘에 꼬불꼬불
아지랑이가 내게 알려줘

나 왠지 이번엔 좋은 사람을
정말로 만날 수 있을 것 같아
누군지 나에게 한 번 걸리기만 해
앱에서 영상보기
상세보기
리뷰 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