여름가을겨울 봄.

잔나비 2022.05.31 466
이 밤 누구의 사랑이 되어
춤을 추는가요?
찬 겨울 다 가고서야
무리를 지어 낸 마음들

내 사랑 그 애는 또 누구의 사랑이 되어
피고 또 피었던데
찬 계절이 제 몫인 듯
고갤 떨구는 내 마음

음 나의 사랑은
나를 떠나지 말아주오
한바탕 어지러운 이 봄날엔
저물어만 갈텐데

단념, 그 일은 어려운 일도 아녜요
나는 아주 잘해서
이토록 무던한 내가
좋아질 때도 있어요

음 나의 사랑은
나를 떠나지 말아주오
한바탕 어지러운 이 봄날엔
저물어만 갈텐데

봄은 마지막 계절이 되어
끝이 나야 해요
저 피어난 꽃을 보는 그냥 내 마음이 그래요
앱에서 영상보기
상세보기
리뷰 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