잘 있니

수안 2019.11.25 146
겁이 많아서일까
생각이 많아서일까
이별을 대하는 마음이 변한 것 같아

만나기도 전에 헤어질 준비를 하고
쉽게 마음 주진 않으려 해
눈물을 참는 법을 또 배워간다
더 이상 아플 자신 없어

거울 속의 나는 항상 외로워 보여 
뭐 땜에 너 땜에

넌 잘 있니 난 좀 그래
잊어보려 했는데 자꾸 생각이 나서
가끔은 이렇게 네가 보고싶어
하늘만 보게 돼

부끄러운 마음에
하지 못했던 한마디
가지 마 가지 마
쉬운 그 말을 못했어

넌 잘 있니 난 좀 그래
짧은 너의 인사가 왜 이리 서운한지
서글픈 안녕이 네겐 부담일까 봐
그냥 웃어버렸어

난 좀 그래
웃어보려 했는데 어색해 보였을까
이런 내 마음이 널 힘들게 할까 봐
아무 말도 못했어

난 좀 그래
나을 줄 알았는데 아직 많이 아파 난
참았던 눈물이 이제야 흐르나 봐
네가 보고 싶다
앱에서 영상보기
상세보기
리뷰 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