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랫동안 (커튼콜 OST Part.5)

성시경 2022.11.15 474
어설펐던 후회마저
날 지나칠 때쯤 
작게나마 웃을 수
있을 때쯤

좋아 보여 그 말마저
날 다그치는 듯
한순간에 맘이 또
무거워져

혼자가 편하다
맘에도 없는 얘기를 늘어놓지만
쓸쓸한 뒷모습마저
감출 수는 없어

쉽지 않아
미안한 마음뿐이라서
아마 오랫동안
그 자릴 채우지 못하나 봐

싫지 않아
그때의 널 꺼내 보다
따스했던 추억만
살며시 덮고 매일 잠드는 게

좀 괜찮아지자
다가올 인연 또 밀어내진 말자
망설였던 시간만큼
더 행복하고 싶은데

쉽지 않아
미안한 마음뿐이라서
아마 오랫동안
그 자릴 채우지 못하나 봐

싫지 않아
그때의 널 꺼내 보다
따스했던 추억만
살며시 덮고 매일 잠드는 게

계절 끝에서
멈춰 서 있던 내 시간을 oh
너로 가득한 페이지를 넘겨
이제는 안녕

난 괜찮아
시간이 좀 더 지나가면
흐릿한 추억만
좋은 향기로 남을 테니까

이젠 나도
내 행복을 찾아볼게
쉽지 않을 테지만
아마 너도 바라고 있을 테니
앱에서 영상보기
상세보기
 님 프로필 이미지
리뷰 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