하루살이

비엠케이 (BMK) 2007.03.30 112
그리움은 부지런도해 내가 눈을 뜨기만을 기다린듯해
네가 변했는데 세상은 하나 변한 게 없어
변함없다 는 게 나를 울게 해 난 이렇게 아픈데

못 잊겠어 오늘은 널 못 보내겠어
하루만 널 원 없이 그리다가 오늘까지 실컷 널 사랑하다 
내일은 꼭 내일은 아주 널 잊겠다고 
또 다짐하고 또 다짐을 해 할수록 더 느는 거짓말처럼

외로움이 두꺼워져서 단추 없는 맘을 여밀 수도 없게 해
너무 추운데도 안기고 싶은 가슴이 없어
나의 심장이 다 부르터가도 얼어붙어만 가도

못 잊겠어 오늘은 널 못 보내겠어
하루만 널 원 없이 그리다가 오늘까지 실컷 널 사랑하다
내일은 꼭 내일은 아주 널 잊겠다고
또 다짐하고 또 다짐을 해 할수록 더 느는 거짓말처럼

온종일 널 잊자는 생각에
매달리고 매달리다 고단함에 잠드는

어쩌면 난 쓸쓸한 하루살이 같아
하루가 전부인 양 내 삶이 길어도 사랑은 항상 너일 테니까

오늘이 또 흘러가 다시 내일 되면 
내일도 오늘 일뿐 널 백지처럼 지울 날은 끝내 안 올지 몰라 
너를 알기 전으로 돌아가기 전에는
더 안 되는 일 난 못하는 일 못 잊어 널 못 잊어 난 못 잊어
앱에서 영상보기
상세보기
리뷰 쓰기